Notice

ISSUE

ISSUE

제목 하나이비인후과병원, 호흡기전담클리닉 환자 비대면 화상진료 개시
작성자 io_medical
작성일자 2021-09-14
 
[의학신문]

하나이비인후과병원, 호흡기전담클리닉 환자 비대면 화상진료 개시

*첨부: 태블릿을 이용한 비대면 진료 (예시)

 
 
[의학신문·일간보사=이상만 기자] 하나이비인후과병원이 수도권지역에 장기간 지속된 감염병 위기경보 ‘심각 단계’로 인해 비대면 진료의 필요성이 높아짐에 따라 비대면 화상진료를 시범 운영한다.

하나이비인후과병원(병원장 이상덕)은 13일 호흡기전담클리닉 환자 등을 대상으로 한 비대면 화상 진료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대상 환자는 호흡기 질환 (발열, 기침, 인후통 등)으로 호흡기전담클리닉 진료를 원하는 환자와 반복 처방이 가능한 외래환자 가운데 비대면 진료를 원하는 환자들이다.

이 경우에 해당하는 환자들이 화상진료를 원할 경우 카카오톡 페이스톡을 이용해 의사가 환자를 원격 대면진료하고 처방전을 환자가 지정하는 약국으로 전송하는 방식이다.

하나이비인후과병원의 비대면 화상 진료는 정부가 지난 해 코로나 19 판데믹에 대응하기 위해 발표한 한시적 비대면진료 허용방안에 근거한 것이다. 다만 전화 통화를 통한 진료보다 더 정확한 진단을 위해 화상통화를 사용하기로 했다.

병원측은 코로나 판데믹이 계속되는 가운데 병원과 환자들을 감염으로부터 지키고, 병원을 찾아올 필요가 없는 환자들의 편의를 증진하기 위해 비대면 화상진료를 개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하나이비인후과병원은 화상전화를 통한 진료 결과 직접 대면진료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환자의 경우 즉석에서 진료일정을 잡아 내원을 요청할 방침이다.

하나이비인후과병원의 비대면 화상 진료는 코로나 19 무증상 확진자의 생활치료센터 입소 관리가 한계에 다다르고 있는 상황에서 재택 관리 방안의 하나로 가능성이 주목된다.

하나이비인후과병원 이상덕 원장은 “한시적으로 허용된 전화진료의 경우 환자와 의사 간의 의사소통에 한계가 있고, 의사가 환자를 직접 대면하지 못하기 때문에 놓칠 수 있는 미세한 부분이 있다”면서 “화상 진료를 통해 보다 나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뿐 아니라 코로나 확진자 재택 관리를 위한 프로세스 개발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출처 : 의학신문(http://www.bosa.co.kr)